우키요에로 그려졌던 미국 독립전쟁

1861년 일본에서 발간된 오사나에토키 반코쿠바나시(童絵解万国噺)는 카나가키 로분(仮名垣魯文)이 글을 쓰고 우타가와 요시토라(歌川芳虎)가 그림을 그린 책으로, 일본풍으로 미국의 건국사를 그렸다. 현재 와세다 대학에서 그 스캔한 이미지를 제공하고 있다.

벤 프랭클린(불랑기림/후랑키링)과 존 애덤스
Source: http://archive.wul.waseda.ac.jp/kosho/bunko11/bunko11_a0380/bunko11_a0380_0002/bunko11_a0380_0002.html

3번째 그림은 영국(영길리-이기리스)의 관인 아수라로부터 “워싱턴의 아내”를 지키는 그림으로 되어 있는데 그 아내의 이름이 카레루라고 되어 있음. 그러나 실제 조지 워싱턴의 아내 이름은 마사였기에 그냥 “수호받는 사람”으로서 여성의 스테레오타입을 가진 일종의 픽셔널 캐릭터가 아닌가 싶음. 아수라나 뱀처럼 일본에서 자주 등장하는 요괴 같은 존재의 모습으로 상징을 표현하기도 한다. 예컨대 아래 그림에서는 미국의 여신과 함께 있는 워싱턴이 표현됨.

그 외 이쪽에서 일부 페이지의 요약된 설명들을 볼 수 있다.

트윗 타래를 정리. (2018/11/12)

답글 남기기

아래 항목을 채우거나 오른쪽 아이콘 중 하나를 클릭하여 로그 인 하세요:

WordPress.com 로고

WordPress.com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Google photo

Google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Twitter 사진

Twitter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Facebook 사진

Facebook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s에 연결하는 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