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본의 새 연호 레이와에 대해 이것저것

아키히토 천황의 생전 퇴위로 인한 새 연호 결정일이 다가왔다. 새 연호는 令和(레이와). 2019년 5월 1일 천황 즉위식 이후로 레이와 원년이 되며 4월 30일까지는 헤이세이 31년. 각 글자는 만요슈의 매화 32수에서 따왔다고 한다. 이에 대해서 헤이세이까지는 중국의 고전을 레퍼런스로 써왔는데 (연합뉴스 기사 참조) 최초로 일본 고전에서 따온 첫 사례가 되어 일종의 국수주의적 행보로 읽히기도 한다. 일각 […]

Read More 일본의 새 연호 레이와에 대해 이것저것

한국 문학의 선물 시리즈

최근 82년생 김지영이 일본어로 출간된 이후 베스트셀러를 차지하고 발매 1개월만에 5만부를 돌파하는 등 성공을 거두고 있는데 (더불어 굳이 거기다 대고 애니로 배운 형편없는 일본어로 아마존 별점테러 리뷰를 쓰는 한국인들도 보이지만) 이게 한국 문학으로서 정말 유례없는 일이라고 한다. 일본에서 작가 초청 북토크 이벤트를 여는데 유료 이벤트 티켓이 다 팔려 라이브 뷰잉까지 할 정도라는 등 여러모로 고무적인 […]

Read More 한국 문학의 선물 시리즈

페브리즈의 제령효과

일본에는 페브리즈가 제령 효과가 있다는 오컬트 도시전설이 있다. 심령스팟이란 주제와 관련된 글을 모으는 마토메사이트 전국심령맵의 한 글에 의하면 PS2 게임 “령(제로) 붉은 나비”의 제작자가 쓴 일기가 그 시초라고 함. 진짜 일기는 아니고 게임의 판촉을 위한 일종의 모큐멘터리 픽션이라고 보면 되겠다. 또, 다른 날의 일기에서는… 모월 모일 (일요일) 새벽 4시쯤, 갑자기 누군가가 손을 세게 잡아서 잠에서 […]

Read More 페브리즈의 제령효과